Posted on

Short Summary

 이 책을 한마디로 말하자면 ‘반딧불이 생태 보고서’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반딧불이에 관한 온갖 사실이 담겨 있다. 반딧불이는 모든 알려진 동물의 무려 25퍼센트(약 40만 종)를 차지하는 딱정벌레 목의 하위에 속하는 반딧불잇과에 속한다. 이들의 첫 번째 특징은 생물발광이다. 두 번째 특징은 몸이 상대적으로 부드럽다는 점이고, 세 번째 특징은 모든 반딧불이는 특이하게도 머리 뒤를 덮어주는 반반한 방패를 지니고 있다는 사실이다.

반딧불이는 약 2000종이 세계 각지에 흩어져 살아간다. 전체적으로 반딧불이는 남위 55도상의 티에라델푸에고 제도에서 북위 55도상의 스웨덴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분포하며, 남극대륙을 제외한 모든 대륙을 아름답게 장식해주고 있다. 반딧불이 역시 종 다양성이 열대지방에서 가장 크다. 그들의 종 당양성은 특히 아시아와 남아메리카의 열대지방에서 최고조에 달한다.

이 책은 반딧불이의 구애 방식과 성관계에 많은 분량을 할애하고 있다. 반딧불이의 불꽃 점별이 그것과 직접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구애 방식에 따라 반딧불이는 크게 세 가지로 나뉜다. 반딧불이는 진화 과정을 거쳐 크게 번성하면서 짝을 발견하고 유혹하는 방식을 놀라우리만치 다채롭게 고안해냈다. 일부 종은 짝을 꼬드기기 위해 밝은 불빛을 빠르게 깜박거린다. 그런가 하면 어느 종은 은은한 불빛을 사용하고, 또 다른 종은 바람에 실려 다니는 눈에 보이지 않는 향을 이용한다.

나는 추석이나 설날이 되면 진도에 위치한 친할머니댁에 방문하곤 한다. 그곳은 바다도 있고, 논밭도 있다. 높은 아파트나 건물은 거의 없고, 차도 많이 다니지 않아 공기가 매우 좋다. 저녁에는 할머니 집 밖으로 나가면 자주 보이는 것이 반딧불이다. 나는 거기서 반딧불이를 처음 봤었다. 밝게 빛을 내는데 매우 신기하고, 예뻤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